건너뛰기링크

뉴스기사

책으로 만나는 고 DNA(디엔에이) 분석의 모든 것 스크랩

- 국립문화재연구소,『Ancient DNA-생물유체, DNA를 만나다』발간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지병목)는 유적지 발굴 현장에서 출토되는 고환경 생물유체의 DNA(디엔에이) 분석 과정을 수록한 『Ancient DNA-생물유체, DNA를 만나다』를 발간하였다.
  * 고환경 생물유체: 고고 유적지에서 출토되는 옛 사람 뼈, 동물의 뼈, 식물의 종자 등 생물유체를 의미
  * DNA 분석 과정: 시료의 건조 → 전처리(오염물 제거·분말화) → DNA 추출 → PCR(유전자 증폭) → 전기영동 → 염기서열분석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분해되어 추출하기 어려운 옛 사람 뼈의 DNA를 연구하는 과정에서 분석 기술을 개선해오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국내 유적지에서 출토된 옛사람 뼈의 유전정보를 책자발간 형식으로 꾸준히 제공해 오고 있다.
   * ‘옛 사람 뼈’ 연구관련 발간 저서로 한국·몽골 국제공동연구(토착유목민 분자유전학적 연구 및 몽골 동부지역 출토 옛사람 뼈의 고고학·과학적 분석) 결과를 수록한 『몽골의 옛사람 뼈Ⅰ~Ⅳ(2017~2020)』가 있음


  국립문화재연구소가 옛사람 뼈의 유전정보를 담아 기존에 출판한 책자들이 관련 전공자와 전문가가 활용할 수 있는 전문 도서였다면 이번에 간행한 자료집은 일반인과 비전공자를 위해 쉬운 설명에 관련 그림들을 많이 곁들인 책자라서 고고학 관련 기관과 연구자들 뿐 아니라 이 분야에 관심이 많은 국민에게 유익한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발굴 현장에서 출토되는 고환경 생물유체의 시료 수습에서 고 DNA 분석까지의 과정을 담았으며, 분석 결과의 사례들도 같이 소개했다.


   문화재청 복권기금(문화재보호기금)으로 발간된 이번 자료집의 원문은 국립문화재연구소 누리집(www.nrich.go.kr, 자료마당-문화유산연구지식포털-보존/복원- 원문정보)에서 내려받을 수 있어 관심 있는 국민 누구나 쉽게 열람할 수 있다.


  한편,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발간 자료를 토대로 고 DNA 분석 공감대 형성을 위한 올해 ‘찾아가는 현장 설명회’를 계획하고 있다. 현장 설명회는 유적지 발굴 현장을 직접 찾아가 분석 유형에 따른 시료 수습 절차, DNA 분석 과정과 결과 활용에 관해 연구소 전문가들이 설명하고, 현장의 어려움과 문의 사항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현장 설명회는 문화재조사기관을 대상으로 상반기에 2회 시범적으로 운영한 후, 수요조사를 통해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옛 사람 뼈뿐만 아니라 유적지에서 출토되는 동물뼈와 식물유체로까지 연구 범위를 넓혀가며 DNA를 분석해 옛 사람들의 삶과 죽음, 문화와 환경 등을 파악하고 국민에게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자료와 정보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


ANCIENT DNA - 생물유체 DNA를 만나다_국립문화재연구소

<『Ancient DNA-생물유체, DNA를 만나다』>


작성자
전체관리자
작성일
2022-02-15
조회
394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