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뉴스기사

디지털 문화유산교육으로 혼자서도 배우고 즐겨요 스크랩

- 문화재청‧한국문화재재단, 무형유산 소재로 한 ‘문화유산 꾸러미’ 보급 시작 -


  문화재청(청장 김현모)과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은 비대면 온라인 문화유산교육 프로그램 ‘찾아가는 문화유산교육 힐링체험’ 꾸러미를 개발하여 디지털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보급한다.


  ‘찾아가는 문화유산교육 힐링체험’은 온라인 교육과 체험활동을 통해 학습자 스스로 문화유산을 올바르게 배우고 그 가치를 이해하는 자율학습형 비대면 교육 프로그램으로, 문화재청은 무형유산을 소재로 3종의 콘텐츠로 개발하고 있다. 디지털포용 정부혁신,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증가하는 비대면 문화유산 교육·체험서비스 수요 충족과 자율적 문화유산 학습 편의를 제공하고자 하는 취지다.


  3종 콘텐츠는 ▲매듭장 영상교육, 매듭 마스크걸이 만들기 체험 ▲각자장 영상교육, 능화문 오침안정법 책 엮기 체험, ▲불화장 영상교육, 모란꽃 부채 바림하기 체험 등 3개 꾸러미로 구성되며, 장소 제약 없이 누구나 자율적으로 학습이나 체험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제작될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개발을 마치면 이달내로 약 2,400개 꾸러미를 제작하여 아동센터, 돌봄교실, 장애인복지관 등 평소에 디지털콘텐츠를 접하기 어려운 디지털 소외계층을 중심으로 배포할 계획이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찾아가는 문화유산교육 힐링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계기로 문화유산 향유기회를 확대하고 더 많은 국민이 디지털을 활용해 손쉽고 재미있게 문화유산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개발‧보급할 계획이다.


[크기변환]불화장 부채바림하기 체험키트.jpg

<불화장 - 부채 그리기 꾸러미 완성 모습>


첨부파일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10-07
조회
63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