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링크

본편

조선의 갑옷 두정갑 스크랩 소스복사

영상 대본 펼치기 닫기
내용
전쟁에서 가장 중요한 최후의 방어구 ‘갑옷’. 국가의 운명을 걸고 싸우는 만큼 시대의 모든 첨단기술과 물자가 무기와 방어구에 집중된다. 왜구의 침입이 잦았던 조선은 갑옷이 특히 발달했는데, 그 중에서도 두정갑은 외국에서 탐을 낼 정도! 못의 머리가 보이는 옷이라는 뜻의 두정갑은 옷 안쪽으로 미늘형식의 철편을 넣어 장수를 보호하고 활동성을 높였다. 시대를 품은 복식기술의 결정체 조선의 갑옷, ‘두정갑’ 대해부!
한국저작권 위원회 로고입니다.
I801:1506003-004-V00002

댓글등록 비밀댓글

(0 / 300)

전체댓글수: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